암 이야기

분류  

폐암 : 임상소견

작성자 닥터코리아 조회수 4293

페암: 임상 소견

폐암의 증상 및 징후는 국소적인 종양의 침범, 주변장기의 폐쇄 또는 침범. 림프관 전이에 따른 영역 림프절의 종대, 혈행성 전이 후 원위 전이병소의 성장과 부종양 증후군(paraneoplastic syndromes)등에 의한다.


부종양증후군은 종양 자체에서 분비되는 펩타이드 호르몬 또는 종양과 정상조직 항원 간의 면역학적 반응에 의해서 발생하며 이들 종양과 관련된 증상 및 징후들은 종양의 평가 및 치료의 지침이 되기도 하며
예후인자가 되기도 한다.

보통 5-15%의 환자는 무증상군으로 흉부 X-선 소견에 의해 폐암이 진단되나 나머지 대부분의 환자는 증상을 갖고 발현한다.

원발성피암이 중심성 또는 기관지내로 성장함에 따라 기침. 객혈, 천명음 및 협착음. 호흡곤란과 폐렴(발열과 객담을 수반하는 기침) 등의 증상을 보인다.

원발성 폐암이 말초 병변으로 자라면 흉막과 흉벽의 침범에 의한 흉통, 기침 및 제한성 환기장애에 따른 호흡곤란과 종양의 공동형성에 따른 폐농양 증상이 발생한다.

 


영역 림프전 전이, 인접장기 침범 등 종양의 폐내 국소 전이로 기관 폐쇄, 식도 압박에 따른 연하곤란증
반회후두신경 마비에 따른 애성(hoarseness), 횡격신경의 마비에 따른 호흡곤란과 일측 횡격막 상승과 Horner 증후군(안구함몰,안검하수. 축동 또는 동측 발한소실) 등이 발생할 수 있다.

폐첨구 종양(Pancoast 증후군)은 경추, 흉추 신경을 침범하는 폐첨부 종양(주로 편평상피세포암)에 의하여 특징적으로 척골신경이 분포하는 곳으로 방사되는 견갑부위의 통증을 동반하며 종종 늑골의 파괴 소견을 보일 수 있다.

Horner 증후군과 폐첨구 종양이 동반되기도 한다. 그외의 국소전이에 의하여 혈관폐쇄로 인한 상대정맥증후군, 심막과 심장 침범으로 인한 심장압전 부정맥 및 심부전증. 림프관 폐쇄에 따른 흉막액, 림프관 전이로 인한 저산소증과 호흡곤란 등이 온다.

기관지 폐포성암은 기관지를 따라서 전이될 수 있으며 폐포 표면을 따라 성장하여 산소의 교환장애를 일으킬 수 있어 호흡곤란 저산소증, 다량의 객담 배출을 초래한다.

부검 예에서 편평상피세포암의 50% 이상, 선암과 대세포암의 경우는 80%, 소세포암의 경우는 97% 이상에서 흉곽 외 전이를 발견 할 수 있다

궁극적으로 폐암은 모든 장기에 전이한다는 것을 보여 주고있어 대부분의 폐암환자에서 종국에는 증상을 완화시키는 치료가 필요하다


흔히 볼 수 있는 폐외전이와 관련된 임상상으로는 신경학적증상을 동반하는 뇌전이 동통과 병적 골절을 동반하는 골전이 혈구감소증 또는 적혈아구증을 동반하는 골수침범: 생화학적 간기능 검사 이상.
담도폐쇄 및 동통을 동반하는 간 전이; 쇄골상부 액와부 및 서혜부의 림프절 종대와 척수경막외 또는 골전이에 의한 척수압박증후군 등이 있다

부종양 증후군은 폐암에서 흔히 관찰되며 재발을 나타내는 주요 혹은 첫번째 징후일 수 있다.

전이성 질환과 유사하게 나타날 수 있어 원발 종양에 대해 근치적인 치료를 하지 않고 부적절하게 증상에 대한 고식적인 치료를 하는 수가 있다.

부종양 증후군은 원발 종양에 대한 치료로 해결되는 경우가 많아 종양에 대한 치료가 부종양 증후군 치료의 기본이 된다.

부종양 증후군의 병리생태에 대해서 대부분 불분명하나 종양에서 생물학적 활성을 갖는 호르몬이 분비된다는 정도만이 밝혀져 있다.

식욕결핍 악액질. 체중감소(30%에서 발생),
발열과 면역억제 등의 전신적 증상은 원인 미상의 부종양증후군이다.

병리 생태가 잘 알려진 내분비성 증후군은 환자의 12%에서 발생하는데, 편평상피세포암에서 분비되는 이소성 부갑상선 호르몬 또는 부갑상선 호르몬관련 쳅타이드에 의한 고칼슘혈증과 저인산혈증: 소세포암에 의해 생성되는 항이뇨 호르몬 또는 심방 나트륨배설촉진인자(atrial naut-riuretic factor: ANP)에 의한 SIADH와 저나트륨혈증. 소세포암에서 이소성 ACTH 분비로 인한 저칼륨혈증 등의 전해질 불균형이 있다.

골격-결합조직 증후군으로는 30%(주로 비소세포암)에서 관찰되는 곤봉수지와 1-10%(주로 선암)에서
비대성 폐골관절병증(hypertrophic pulmonary osteoarthropathy)과 침범된 골의 동통, 종창,골막염, 뼈 동위원소촬영의 이상소견 등이 있다.

Neurologic-myopathic syndrome은 단지 1% 정도로 이는 주로 소세포암에서 발생하는 Eaton-Lambert 증후군과 망막성 실명 등이 있으며 폐암의 모든 세포형에서 올 수 있는 말초신경염, 아급성 소뇌변성 대뇌피질 변성및 다발성 근염 등이 있다.


응고와 혈전성(thrombotic) 및 혈액학적 증상은 1-8%의 환자에서 나타나며 이동성 혈전성 정맥염(migratory venous thrombophlebitis Trousseau 증후군), 동맥색전증을 동반한 비세균성 혈전성 심내막염, 출혈을 동반한 범발성 혈관내 응고증, 빈혈, 과립구증다증 및 적혈아구증 등이 있다.


피부증상은 피부근염(dermatomyositis)과 흑색극세포증(acanthosis nigricans) 등으로 1% 미만에서 드물게 나타나고 신증후군 또는 사구체신염 등의신장 증상도 1% 미만에서 드물게 나타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