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실

> 건강상담사례 > 내과 > 일반내과
일반내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 잦은 트림과 위 답답함이 벌써 2년째..... 넘** - 6184
상담 제목 잦은 트림과 위 답답함이 벌써 2년째.....
상담 내용 성별 : 여자 나이 : 23 세 신장 : 168 cm 체중 : 45 Kg

위병으로 고생하고 있는지 벌써 거의 한 2년이 다 되어갔습니다.
그동안 벌써 내시경도 3번씩이나 받아 보았고..
약 또한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복용하고 있으나..
나아지는 진전이 보이지가 않습니다..
얼마전 내시경을 받아보니..
역류성 식도염이과, 위염이라고 하더군여..
그래서 지금도 계속 약을 먹고는 있지만.
매 한가지..
나아지지가 않습니다.
제 증상은 이러 합니다..
잦은트림과... 답답함 그리고 더부룩함과.. 복부팽만감.
명치쪽에 뭔가가 잡히는듯한 느낌.
가끔씩은 명치있는곳이 아프기도 하고. 체한 느낌도 잦습니다.. ..
이러는 증상으로 인해 식사도 제대로 하지 못합니다.
혹 한다고 해도.. 먹는 양은 정말 거짓이 아니라 유치원생보다 더 적은 양
밖에 섭취를 못합니다..
그렇게 작은 양에도 불과하고
제 배는 어느새 불러 더 많은 음식을 섭취를 못합니다.
만약 조금만 더 섭취를 했다간.
그 뒤론 소화불량에다가.. 거의 한 3일동안은
고생을 해야만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나 지금은 너무 쇠약해져 있는상태이구요.
식사때는 괜찮은데.. 음식을 먹고 나서 2~3시간이 지나고 나면은.
배 아픔과.. 속이 더부룩함.그리고 트림이 계속 됩니다..
다른 이들은 약을 먹으면 괜찮다고 하는데..
저는 벌써 약을 얼마나 먹고 있는지 조차도 모르겠습니다..
음식조절을 해야 하는것이지..
그리고 저는 술.담배.커피는 일제하지 않습니다..
이렇게 두었다가 나중에 큰병으로 완화될까 걱정입니다..
무슨 방법을 써야 제 병이 나을지..
그리고 저는 먹지 않는대두.. 화장실은 왜 그리 꼬박꼬박 잘 챙겨서 가는지.
하루에 화장실을 평균 2~4번을 가는것 같습니다..
혹 장에도 문제가 있는게 아닌지..
답변 부탑드립니다.
답변 제목 잦은 트림과 위 답답함이 벌써 2년째.....
답변 제목 정신과 치료를 같이 병행하여 치료하시길 권유 합니다.
정신과 치료에 대해 거부감을 가지고 있으시다면
님의 이야기를 충분히 들어 줄수 잇는 한가한 병의원을 방문하여
치료를 받아보세요.
정서적 원인으로 질환이 발생하거나 악화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일차 진료의로서 님이 정신과에서 같이 치료 받기를 권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