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실

> 건강상담사례 > 외과 > 정형외과
정형외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 임신을 했는데 디스크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박** - 3053
상담 제목 임신을 했는데 디스크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상담 내용 아내가 임신과(현재 8주) 거의 동시에 허리가 아파 한방병원에서 물리치료를 3일간 받고



종합병원에서 디스크일 가능성이 높다는 이야기와 함께 MRI촬영을 해보자고 제안을 받았었는데 다니는 산부인과에서 어떤 검사든 될 수 있는 대로 피하는 것이 좋다고해서



동네 신경외과에서 추간판이 안쪽을 돌출한 디스크라는 진단과 함께 물리치료와 카이로프렉틱 치료를 2주간 받았습니다.

하지만 차도가 별로 없다면서 MRI촬영을 해 봐야 할 것 같다고 하십니다.



처음 통증은 다치거나 해서 생긴것은 아니고 3일정도의 자동차 여행후 허리가 아파 왔습니다. 어릴때 부터 하체가 약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고 신경통 증상이 있었다고 합니다.



증상은 복숭아 뼈 부터 무릅관절 까지 저리고 당기며 초기에는 골반중심으로 통이 있었는 데 이제 허리까지 아프다고 하며 걸을 때 상당한 통증을 느끼며 바른 자세로 걷지를 못합니다.



만약 MRI촬영후 허리 디스크라는 판정을 받으면 중절수술을 받아야 하는 지도 알고 싶습니다. 그리고 디스크 환자의 경우 출산이 가능한지 또 임산부의 디스크 치료의 좋은 방법이 있는지가 궁금합니다.



산부인과 의사선생님은 좀 무뚝뚝하여 별 설명없이 참고 견디자고 하는데... 막연해서 불안하고 아내의 고통이 심해 걱정이 큽니다.



막 자라나기 시작한 2세와 아내의 고통이 안스럽기만 합니다.

감사합니다.
답변 제목 산모의 요통
답변 제목 제 아내도 그랬습니다. 그때 전 모른체 했습니다. 그 때 나 지금이나 아내가 편히 쉬도록 도와 주는 길 밖에 없지만 그 때는 제가 수련을 받는 중이라 내 몸 돌보기조차 어려워 아내를 잘 보살 피지 못 했습니다. 지금 후회하고 있습니다. 임신 중인 아내를 3일간 여행시킨것은 잘 보살펴 드리지 못한 처사 같습니다.

뱃속에서 아이가 자라면 복압도 올라가고 요추의 전만도 증가하여 허리에 무리가 많이 가서 요통이 심해지며 추간판 탈출증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잘 안정하면 좋아 지실겁니다.

고통의 정도와 인내력등에 따라 다를수 있겠지만 중절수술을 받아야 하는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그리고 디스크 환자의 경우도 출산이 가능합니다.또 임산부의 디스크 치료에 특별한 좋은 방법이 따로 있지는 않습니다. 아주 힘이들면 약을 좀 드시는것도 좋겠지요. 보통 알고 있는것 처럼 약을 먹으면 무조건 태아에게 큰일 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꼭 의사의 처방 대로 약을 쓰야합니다.